맥북 질렀습니다아~~!!!

‘맥북 뽐뿌!!’‘요즘 엉뚱한 것에 뽐뿌를..’ 그리고 ‘노트북 선택!!’ 등의 맥 뽐뿌 글들만 블로그에 줄줄이 포스팅해 오다가 결국은 맥북의 구입에 성공했습니다^^ㅋ 막상 구입하게 되니 자랑 할 곳이라곤 블로그밖엔 없네요..허허허~

인터넷으로 주문해서 오늘 맥북이 발송 되었다고 하니 아마 내일쯤 받아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늦어도 내일 모레는 도착 하겠죠^^ㅋ 기존에 사용하던 노트북은 옥션에다 팔아버리려고 준비하고 있었는데, 어쩌면 옥션이 아닌 작은아버지께 팔릴 것 같습니다.

작은아버지께서 예전에 노트북이 하나 필요하시다는 말씀을 하셨는데 지금도 필요하시다면 제 것을 가져 가시면 되니까요. 새 노트북은 가격이 부담이고 중고로 구매하기엔 제품 상태가 조금 불안하지 않을까 하는 걱정이 생기는데 제가 쓰던 제품이니 제가 보증하죠^^ 작은아버지께서 게임을 하시진 않으시니 일반 업무용 노트북으로 모바일 셀러론1.4GHz에 1GB의 메모리을 장착하고 있는 제 노트북이면 쌩쌩 날아다닙니다.

제가 주문한 것은 MA699KH/A라는 모델넘버를 쓰는 맥북입니다. 대략적인 사양은 1.83GHz클럭의 인텔 코어2듀오 CPU를 장착하고 512MB용량의 메모리, 60GB용량 하드드라이브, DVD콤보 ODD를 장착한 모델입니다. 기왕이면 코어2듀오를 사용하고 싶어서 이놈을 골랐습니다. 사양은 조금 더 업그레이드된 모델을 고르고 싶었지만, 바로 상위모델과의 가격차이가 20만원이라 그냥 포기 했습니다.

맥북 코어2듀오
하얀 맥은 날 설레게 한다….

이놈이 배송되길 기다리면서 오늘 잠 못잘 것 같습니다.

맥북 프로가 더 좋긴 하지만, 지금까지 12인치 노트북과 15인치 노트북, 두 가지 전부를 사용해 본 후 “노트북은 작고 가벼워야 한다’라는 결론을 얻은 관계로 패스. 맥북 프로를 구입할 돈도 없지만 집에서는 노트북을 거의 꺼내서 사용하지 않는 지금까지의 상황을 고려해 보면 역시 노트북은 성능보다는 휴대성에 올인!!

그나저나 13.3인치짜리 맥북도 무게만 봐서는 15인치 노트북 급인데.. 어쩌죠?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