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을 맞아 가족들과 함께 캠핑카로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아버지의 캠핑카가 출고된 다음 두 번째 캠핑카로 떠나는 나들이입니다.

1호, 2호 수다 삼매경​
1호, 2호 수다 삼매경

화성 궁평항을 목적지로 출발 했습니다. 둘째가 감기때문에 열이나서 캠핑을 취소하려 했는데, 아침에 일어나서 캠핑을 꼭 가야한다며 울고불고 난리가나서 뒤늦게 출발 했습니다.

차박을 하려는 차들로 주차 할 곳 없음
차박을 하려는 차들로 주차 할 곳 없음

오전 11시쯤 도착했는데 이미 차를 주차 할 곳이 없었습니다.

궁평리 해수욕장을 올 때에는 네비게이션에 “궁평펜션&조트”를 검색해서 찾아오는게 좋습니다. 다른걸 검색하면 차로 들어오기 힘든길로 안내 받을 수도 있습니다.

궁평리 해수욕장​
궁평리 해수욕장

사진의 붉은 동그라미 지역에서 차박을 할 수 있습니다. 토요일 오전 11시쯤에 도착 했는데 주차를 할 수 있는 자리가 없는걸 봐선 좀 더 일찍 도착해야 자리를 잡을 수 있을것 같습니다.

초록색 동그라미 지역은 화장실이 위치한 곳입니다. 화장실은 양변기가 있으나 물을 내리는 수세식 방식이 아닌 푸세식(?) 방식이라 아래에서 냄새가 올라오는 편입니다.

매점 주차장​
매점 주차장

일단 주차할 수 있는 자리가 없는 관계로 매점 주차장에서 캠핑하는걸로 정했습니다. 매점 주차장의 주차비는 10분에 600원이지만 24시간 주차 시 36,000원만 내면 됩니다.

주차장 매점​
주차장 매점

저희가 들어갈땐 매점 주차장에 자리가 많이 비어있었는데 금방 자리가 다 찼습니다. 여기도 늦게오면 자리가 없을 수 있습니다.

매점 주차장에서 차박시 장점은 매점안에 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다는것이 최고의 장점입니다. 아무래도 푸세식(?) 공용 화장실 보다는 많이 쾌적하거든요.

매점 주차장 솔밭​
매점 주차장 솔밭

그리고 매점 주차장 이용시 주차장 안쪽에 솔밭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매점 주차장에 자리잡음​
매점 주차장에 자리잡음

캠핑카를 자리잡고 먹을꺼리를 사러 궁평항 수산물 직판장에 다녀왔습니다. 거리가 멀지 않아서 바다를 보면서 산책하는 기분으로 걸어가면 됩니다.

멀이 보이는 다리를 건너가면 궁평항​
멀이 보이는 다리를 건너가면 궁평항
산책로에 달과 토끼​
산책로에 달과 토끼
여기가 낙조맛집​
여기가 낙조맛집

궁평항으로 가는 길에 산책로가 머무 잘 꾸며져 있어서 좋습니다.

꼴뚜기회, 전어회​
꼴뚜기회, 전어회
대하
대하
대하가 맛있게 익었네요​
대하가 맛있게 익었네요

궁평항에서 꼴뚜기회, 전어회 그리고 대하를 사 왔습니다. 시원한 바닷바람 맞으면서 소주와 함께 먹으니 꿀맛입니다.

낙조맛집이 맞네요​
낙조맛집이 맞네요
낙조를 즐기는 큰 아이​
낙조를 즐기는 큰 아이

일몰 시간에 낙조가 정말 멋집니다. 산책로에 괜히 “낙조맛집”이라고 쓰여있는게 아니었어요. 큰 아이는 자기 의자을 챙겨가서 낙조를 즐깁니다.

어두운 밤이 왔습니다.​
어두운 밤이 왔습니다.

할로윈 시즌이라 그런지 텐트를 멋지게 꾸며놓은 분들도 보입니다.

캠핑카 러버​
캠핑카 러버

부모님과 함께 시간을 보내는것도 좋았고, 아이들이 즐거워하는 모습을 보는것도 좋았습니다.

무엇보다 아이들이 할아버지 캠핑카를 너무 좋아하네요.

궁평리 해수욕장은 집에서도 많이 멀지않고 아이들도 좋아해서 다시한번 찾을것 같습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