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차량 목격.. ㅎㄷㄷㄷ

  방금전 외출 후 집으로 돌아오던 길에 음주운전 차량을 목격했습니다. 차선을 이쪽저쪽 왔다갔다하면서 속도도 줄였다가 밟았다가 비틀비틀대는게 술 약간이 아니라 만취상태에서 운전하고 있다는게 한눈에 보이더라구요.

  겁이나서 저도 속도를 줄였고 앞의 음주차량과 거리를 두면서 운행을 했습니다, 뒷 차들에게 신호를 주기 위해서 비상깜빡이를 켠 상태로요. 괜히 추월해서 먼저 가려다가 사고에 휘말릴 것 같은 불안감 때문에요.

  제가 비상깜빡이를 켜고 천천히 달리니 앞의 상황을 알리없는 뒷 차들은 저를 추월해서 앞으로 나가려고 하더군요. 좀 불안했습니다. 저를 추월하면 앞에 만취한상태로 운전을하는 음주운전차량과 나란히 달려야 하니까요.

  어찌어찌 먼 거리를 유지하면서 저는 집에 잘 도착 했는데 경황이 없어서 음주운전 신고를 못했습니다. 운전하는 상태를 보니 분명 사고하나 크게 낼 것 같았는데요.

  음주차량이 검정색 그랜져TG였는데요. 그렇게 좋은 차 몰고다닐 돈은 있으면서 대리운전비가 없어서 저렇게 사람들 위협하며 도로를 활보하는것을보니 답답하네요.

  죽으려면 혼자 죽으시지 엄한사람 저승길 같이 데려가려는 것 같아서 아직까지도 섬뜩하네요. 그런 운전자들은 면허도 뺏고 차 운전 할 자격미달이니 자동차도 압수해야 합니다. 보통 음주운전으로 면허 취소된 사람들은 무면허로 또 그 차를 운행하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여튼 오늘 아주 ㅎㄷㄷ한 경험을 했습니다. 차량 번호판을 제대로 못봐서 신고도 못했습니다. 지금 집에와서 생각하니 신고 못한게 정말 후회스럽네요.

  사고 안내고 집에 잘 도착하면 그 운전자는 다음 날 자기가 전날 저녁에 얼마나 무섭고 끔찍한 일을 하고다녔는지 전혀 모를것이라는생각에 신고 못한게 더욱더 후회스럽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