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조금씩 정들어 가고 있는 맥북이었는데, 제 맥북에 이상이 발견되었습니다. 조용한 곳에서 컴퓨팅을 하면 ‘찌잉~’하는 고주파음을 내뿜는다는 것이지요. 고주파음이 얼마나 신경쓰이게 하는 소리인지는 집에있는 PC의 파워나 하드디스크에서 고주파음이 발생되는 문제를 겪어 보았던 분들이라면 잘 아실껍니다.

  맥의 고주파음에 대해서 웹을 검색해보니 저만 겪고있는 문제는 아니더군요. 맥북뿐만 아니라 맥북프로에서도 고주파음이 나는 현상을 겪으신분들이 많습니다. 애플에서도 공식적인 불량으로 인정하고 있다는 글을 발견했었는데 링크를 잊어버렸네요. 고로, 애플 서비스센터에 맡겨서 수리가 가능하다는 이야기입니다. 센터에서 로직보드를 교체하면 된다고 하는데, 자세한 내용은 잘 모르겠습니다.

  고주파음의 원인은 대략 2가지 정도로 구분이 되는데요. LCD의 밝기와 관련하여 발생하는 경우와 CPU가 쉬고있는 Idle상태일때 발생하는 경우라고 하는군요. 제 경우는 두 번째, 즉 CPU사용률이 낮은 웹서핑을 하거나 가벼운 작업을 할때 소리가 들립니다. 조금 빡센프로그램을 돌리면 고주파음은 들리지 않는군요. 워낙 작은 소리이다보니 하드디스크 억세스소음에 묻혀서 안들리는 것일지도 모르겠습니다. 밤이 되어 주변이 조용하니 고주파음이 너무 선명하게 들려서 머리가 지끈지끈 합니다. 음악이라도 틀어놔야 하려나…

  일단 저는 판매처에 문의를 해서 제품을 교환받을 생각입니다. 구입한지 일주일도 채 지나지 않은 제품에서 초기불량이 발견되었으니, 수리해서 사용하기엔 너무 찝찝하잖아요. 각종 필요한 유틸들 설치를 이제 막 끝내고 나만의 OSX환경이 완성되자마자 떠나보내려니 답답합니다. 언제 또 새로 셋팅을 할지… 그리고 언제 택배로 보내고 새 제품을 받을 수 있을지…;;;

  혹시 구입하신 맥북 또는 맥북프로에서 알수없는 고주파음이 들린다면 어서빨리 A/S 또는 제품교환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이놈의 맥이 뽑기운이 있어서 잘 걸리면 문제없이 사용이 가능한데, 저 처럼 문제있는 제품이 걸릴 경우엔 참 골치아퍼집니다. 최근 버전에서는 고주파음 문제가 해결되어서 출시됐다고 하던데, 아마 제가 구입한 제품은 판매처에서 재고로 좀 시간을 보내다가 제 손으로 들어온듯 싶습니다.

  애플에서 만들고 OSX라는 전용 운영체제를 위해 만들어진 컴퓨터이다 보니 일반 노트북들 보다는 훨씬 완성도있는 모습을 보여줄것 같았는데 그저 제 환상이었을 뿐이었나봅니다. 당신이 쓰고있는 맥북… 고주파음이 들리지 않는다면, 당신은 뽑기운이 좋은사람…으흐흐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