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년 마감문답

아주 오랫만에 문답놀이 입니다.
루돌프님 블로그에 들렀다가 받아왔습니다^^ㅋ
자, 한번 시작 해 볼까요??

1. 2006년 초의 당신의 ‘결심’은 무엇이었나? 기억나는대로 적으시오.

빵꾸났던 수업 모두 메꾸기(ㅜㅜ).
블로그 오리지날 스킨 만들기.
자바스크립트 공부하기.
PHP 공부하기.
자격증 최대한 획득하기.
생산적인 일을 하면서 바쁘게 살자.

2. 2006년은 당신에게 어떠한 해였나? 한 단어로 답하시오. 부연 설명은 세줄까지.

새로운 만남의 해.
(학교 생활을 하면서 그간 잘 몰랐던 사람들을 알게됨)
경탱이와 함께한 해.
생각을 많이 업그레이드 했던 해.

3. 2006년, 이것은 성공했다 5가지.

블로그의 꾸준한 글쓰기.
워드1급 필기 합격(실기 봐야 하는데..;;;).
ITQ 3과목 “A”로 합격.
데스크탑 램 2G로 업그레이드.
리눅스 서버 구축 및 활용.

4. 2006년, 이것은 실패했다 5가지.

용돈으로 비자금 조성.
로또 1등 당첨.
여름방학 알바.
워드1급 실기시험.
블로그에 매일 1개 글쓰기.

5. 2006년 1월 1일의 자신에게 하고픈 말이 있다면?

“담배좀 줄여라!! 폐 썩겠다.”
“커피좀 줄여라!! 그렇게 많이 마시는데 잠이 오냐?”

6. 2006년이 가기 전에 남기고 싶은 말.

내년에는 좀 더 바쁘게 살자.
올해 너무 널널하게 생활했다.

7. 이 문답을 받아주었으면 하는 사람.

이 글을 읽으신 모든 분들이 받아주었으면 하는데요…;;;
으흐흐흐~

  2006년을 너무 생각없게 살았었는지, 질문 하나 하나의 답을 쓸때 긴 시간동안 고민을 하게 되는군요. 올해가 시작된지 얼마 되지 않았던 것 같은데, 어느새 07년이 눈앞에 다가 와 있습니다. 군대에 있었을때 이렇게 시간이 빨리 지나갔다면 얼마나 좋았을까요? 지금은 시간이 좀 천천히 갔으면 하는데 너무 빨리 흘러갑니다.S

8 comments

  1. 핑백: 日常茶飯事
  2. 저랑 비슷한게 있네요…
    빵꾸난거 매꾸기;;, 로또 1등…;; ㅠㅠ
    빵꾸난거 때문에 복학하기 싫어진다니까요… OTL

  3. 핑백: Rudolph.Red.Dot
  4. 핑백: WOOYOON.NET
  5. 핑백: Verichism in Tistory
  6. 핑백: 36.5℃ BloG..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