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코스, 요즘 뭐하고 지내나요?

라이코스, 요즘 뭐하고 지내나요?_ 1

90년대 “잘했어. 라이코스~”를 광고하던 라이코스는 요즘 무얼하고 있을까? 갑자기 궁금해져서 라이코스 홈페이지를 한번 찾아가 보았다.

바람

네이트를 거쳐 다음 소유에 있는 라이코스는 몇 개월전 ‘바람’이라는 서비스를 베타로 선보였다가 철수 한 적이 있었다. 우연치 않게 라이코스에 들렀다가 보게된 서비스였는데, 무언가 정체성이 부족한 서비스라는 느낌을 주더니 결국은 정식서비스를 시작하지 못하고 간판을 내렸었다.

PC를 원격으로 공유하고 커뮤니케이션 하는 류의 서비스였던 것 같은데, 아무리 설명을 읽어도 어떤개념인지도 모를 난처한 서비스라 별 흥미를 가지지 못했었다. 너무 시대를 앞서나간 서비스가 아니었는지 지금에서야 생각이든다. 당시 첫 눈에 와 닿았던 느낌은 ‘싸이월드’와 비슷한류의 서비스라는 정도였다. 그래서인지 내겐 더욱 관심 밖이었다. 이미 싸이월드가 있었으니까…

라이코스

오늘 찾은 라이코스의 모습은 새로웠다. 바람이라는 서비스 타이틀이 걸려있던 자리에 자리잡은 티스토리의 로고가 눈에 들어왔기 때문이다. 다음과 제휴하더니 라이코스 위에 올라가 있었구나!!

라이코스는 블로그 검색서비스로 발전하려는 계획인지 검색 선택 분류로 블로그와 웹, 이미지 이렇게 세 가지가 나열되어있다. 블로그 검색은 내 블로그가 검색이 되질 않는걸 봐선 성능이 썩 좋은것 같지는 않다.(^^) 검색 결과를 살펴봐도 네이버블로그, 이글루스블로그, 다음블로그 처럼 서비스형 블로그를 위주로 검색결과가 나타나고 설치형 블로그는 몇 개 검색되질 않는 편이다. 라이코스.COM라이코스.CO.KR의 화면과는 전혀 다르게 영문으로된 포털형 서비스 화면이 나타난다. 영문권 서비스를 하고 있는듯 하다.

네띠앙의 침몰에 관한 기사를 보고 갑작스럽게 예전의 검은 강아지 라이코스가 떠올라 한번 찾아가 보았다. 아직 살아있구나 라이코스. 그런데, 강아지는 안보이네???